2014. 7. 18. 07:00

햇옥수수는 여름철 별미식재료입니다. 

더운 여름철에 맛보는 별미 중 별미입니다. 


아무리 더워도 쪄서 호호불면서도 아주 맛있게 먹는 별미중 별미입니다. 

쫀득하게 톡톡 터지는 옥수수알갱이의 맛은 아마 우리나라 사람들이 여름철 가장 좋아하는 간식이지않을까 싶습니다. 


옥수수는 그나마 제철을 지켜내는 식재료 중의 하나이기는 하나, 1연중 무의식속에 아주 많이 먹는 식재료 중의 하나이기도 합니다. 

그건, 수입산 옥수수가 우리네 먹거리 전반을 좌지 우지할 만큼 모든 영역에 잠식되어있기때문입니다. 

양념류에서부터, 제과제빵, 가공식품 전반에 옥수수가 들어가지않은 것이 없습니다. 

옥수수가 전분이 많은 편인지라, 전분으로 만들수 있는 모든 가공식품에 다 들어갑니다. 

그래서 옥수수는 친밀한 정도가 아니라, 우리먹거리와 뗄래야 뗄수없을 만큼 무게감있는 존재가 되어있습니다.

다만, 인식하지 못할뿐인지라 저는 여기에서 걱정이 많습니다. 


옥수수로 만드는 가공식품은 범위가 상당히 넓습니다.  그런데, 가공식품에 사용되는 옥수수전분, 옥수수가루는 100% 수입산입니다. 

세계 옥수수생산의 절반을 차지하고 있는 것이 미국산 옥수수입니다. 당연, 우리나라도 미국산 옥수수가 대거 수입되고 있고 

그 수입옥수수로 가축들의 사료를 비롯하여, 아이들 과자에서부터 양념류(물엿,간장, 맛술,기타등등), 음료, 아이스크림 등 가공되는 모든 제품에 거의 빼놓지않고 사용하고 있답니다. 이 옥수수의 심각한 문제점이 있습니다. 바로 유전자변형곡물(GMO)이라는 것입니다.  이런 옥수수로 수많은 가공식품들이 매일 만들어지고 매일 대량으로 소비되어지고 있습니다. 


그 위험성이야 언급은 안하겠지만, 벌레죽이겠다고 농약성분을 옥수수에 유전자 조작을 했으니..그거 사람이 먹고 안전하다고 하면 이거 믿을 수있는 건가여?

암튼, 수입산 옥수수는 100% 유전자변형곡물 (GMO)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수입산 옥수수는 최대한 먹는것을 자제해야 하며, 워낙 전체 가공식품에 구석구석 안들어 간 것이 없기때문에 반드시 유전자변형곡물임을 확실하게 표시하는 것을 더이상 미뤄서는 안된다고 강력하게 주장합니다. 


옥수수하면 안타까운 맘이 너무 앞서서 서두에 이야기가 길었습니다.

저는 옥수수통조림을 워낙 좋아해서 한 통 큰 것으로 사다 정말 많이 먹었습니다. 유전자변형곡물(GMO) 문제가 대두되기 전까지...

이 옥수수 통조림이...참 안타깝습니다. 특히나 아이들에게 간식으로 너무 많이 챙겨주는 지라...더더욱 걱정되고,

음식점에서도 별미 곁반찬(콘치즈), 샐러드로도 잘 내놓는 지라... 아무렇지 않게 맛있게 먹고 있기때문에..사실, 맘이 편하지가 않습니다. 

이렇게 눈으로 보이는 수입산 옥수수는 그나마 안먹으면 되니..나은지도 모르겠습니다. 

과자음료,빵, 양념등으로 수많은 가공식품에 사용되는 유전자변형 옥수수 ... 는 대체 우찌해야할런지...

너무 입에 맞는다고, 입이 즐겁다고 마구잡이로 먹을수없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우리나라 옥수수는 아직까지는 유전자변형곡물(GMO)에 관해서는 안전지대에 속합니다. (다만, 가공식품천국이라..먹거리전반은 GMO 위험지역입니다ㅠㅠ) 그래서 안심하고 우리나라 햇 옥수수 여름철에 많이 챙겨드시고, 옥수수로 만들수 있는 다양한 요리로 더 많이 즐겼으면 좋겠습니다. 


요즘 4-5년 장터를 가다보니 1년연중 찰옥수수를 삶아서 파는 것을 매번 보게 됩니다. 

여름을 제외(그래도 원산지 확인하고 사셔야 함)하고 나머지계절은  중국산수입옥수수입니다. 찰옥수수라고 해서 저는 국산을 냉동해서 쪄주는 줄로만 알았더니..

파는 뒷편에 중국산이라고 큼직막하게 찍힌 박스가 대거 쌓여있었습니다. 

중국산 옥수수도..100% 유전자변형이라고 단정할수는 없지만, 그럴 가능성이 농후합니다. (대량생산의 함정..이며 기술이기도 하기때문입니다.)


이런 사정이다보니, 여름철만 되면 우리 햇옥수수가 참으로 특별해보입니다. 

그래서 매년 햇옥수수로 즐겨먹을수있는 방법을 찾느라 고심 참 많이했습니다. 

제철 먹거리이기도 하지만, 유전자변형곡물이기때문에 먹는것을 참아오고 꺼려왔던 분들은 더 맛있게 만들어 맘껏 먹었으면 하는 맘이랍니다. 


그래서 저는 이번에는 소위 <콘치즈>로 이름이 유명한 간식?거리를 만들어보았습니다. 

이름을 정하자니... 정말 길더군요... <햇찰옥수수알갱이 치즈 범벅> 이것이 제가 찾은 이름입니다ㅎㅎ

너무 길어서 <햇옥수수 치즈범벅>으로...ㅎㅎㅎ  어때요? 어울리는가여? 너무 억지스러운가여?



유제품도 요즘은 많이 줄여가고 있는데, 이 치즈범벅을 먹겠다고 생모짜렐라를 큰 맘먹고 사왔습니다. 

너무 오랫만에 먹어보는 맛입니다.

물론, 음식점에서 나오는 <콘치즈>와 당연히 다릅니다.

쫀득쫀득 찰진 찰옥수수알갱이 맛에, 치즈의 고소한 품미까지 곁들여져서 이거 너무 맛있습니다ㅎㅎ


한여름 별미로 만들어 주면 너무 좋아할 듯싶습니다.

만들기도 간단하니 한번 도전해보세요~~ (물론 통조림옥수수로 만드는 것보다는 조금 번거롭습니다^^)



작년부터 해먹기 시작한 옥수수알갱이 볶음입니다. 여름별미찬으로 너무 맛있습니다. 

맛짱님의 소개로 작년에 알게된 여름찬인데요, 너무 맛있어서 작년 초가을까지 즐겨 먹었습니다. 


이 반찬이 나오면 밥맛이 더 좋아지는 듯싶어요ㅎㅎ

쫀득쫀득 찰지게 씹히는 반찬, 이런 반찬 만나기 참 힘들잖아요^^, 

짭조롬하면서 달큰한 맛을 내게 볶아주면 되는 건데요, 정말 별미찬입니다. 수저로 팍팍 맛있게 떠먹는 반찬입니다.


 궁금하신 분들은 여기를 참조하세요~  작년가을에 해먹은 것이랍니다^^

끝물이지만 반찬으로 넘 좋다, 옥수수볶음^^*



여름에는 햇옥수수로 쪄서도 간식으로 먹고, 반찬으로도 내놓아도 보고, 별미 치즈범벅도 만들어서 다양하게 즐기시면 좋을듯싶습니다. 

( 옥수수볶음은, 오래두고 먹는 반찬이 안되고 끼니에 만들어 바로 그 끼니에 해결하시는 것이 좋아요, 왜냐면 나두고 먹기에는 옥수수전분이 딱딱해지기 시작하거든요^^ 참조하세염~)








톡톡 찰진 고소함이 넘치는 한여름 별미

햇옥수수 치즈범벅 

재료: 햇 찰옥수수2와1/2컵, 생모짜렐라치즈 4/3개

볶기: 소금약간, 설탕1큰술, 버터1큰술, 생수2/3컵 

* 1큰술: 15  ,1작은술5㎖, 1컵 200㎖




우리나라 옥수수 품종이 상당하게 많더라구요

그런데  유전자변형곡물 지대에서 안전한 우리나라 옥수수가 왜? 가공식품에는 적극 사용되고 있지않은 걸까여?

당연 단가 문제겠지요..ㅠㅠ.. 

저는 우리나라 옥수수로 만든 건강한 옥수수 가공제품이 정말 많이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어케 안될까여? 



암튼, 요즘 시장이나 장터, 마트는 햇옥수수 천지입니다.

크기에 따라 5개의 3000원, 혹은 3개의 1000원, 10개에 5000원  정도의 가격이였습니다. 

좋아하시는 분들은 포대로 구입해서 넉넉하게 챙겨드셔도 좋겠지요~


저는 대학찰옥수수로 구입해서 껍질 벗겨내고, 수염제거하고 물에 깨끗하게 씻어준후 물기가 좀 빠진후에 알갱이를 떼어냅니다.



쪄먹기에는 너무 더워서리..반찬으로 만들어 먹을려고 다 떼어내었습니다.^^

반찬이 더 맛있어서이기도 하구요ㅎㅎ

수염은 수염대로 모아서 햇볕에 말려주었습니다. 날 서늘할때 끓여 마시려구요^^ 근데 언제 서늘해지려나..ㅎㅎ


옥수수알갱이는 냉장보관했습니다. 오래두고 먹으시려면 냉동실이 좋겠지요, 단, 냉동실에 보관이 길어지면 수분이 많이 빠져나간답니다.

오래 보관하려면 삶아서 냉동하는 것이 좋은듯 싶어요


보랏빛에 제가 좀...맘이 금방 뺏기는 편인지라.. 장터에서 마주친 보라색 찰옥수수도 사와서 알갱이 떼어냈습니다. 

너무 이뻐요~~



이렇게 보관했다가 야금? 야금? 매끼니마다 별미찬으로 챙겨주었답니다. 


여기부터는 치즈범벅으로 들어갑니다.

 옥수수알갱이들을 준비하구요, 대학찰옥수수1과1/2컵, 보라색찰옥수수1컵을 팬에 담고 , 버터1큰술을 넣고

센불에서 볶아줍니다. 찬으로 할때는 양조간장으로 하지만, 이번엔 소금약간으로 간을 맞춥니다. 

 (치즈가 짠지..소금약간을 넣었는데.. 제입맛에는 전체적으로 짰답니다. 소금은 아주 약간만 넣어주세요~)


일반기름으로 볶으셔도 무방해요, 버터가 들어가면 조금더 고소해요 



동시에 물2/3컵분량을 넣고, 설탕1큰술도 넣고 센불에서 조려줍니다. 수분기가 거의 없어질 정도로 해주시면 됩니다. 

옥수수 알갱이는 잘 익어야 겠지요^^  드셔보시면 확인됩니다~~



모짜렐라치즈는 보통 채썰어서 판매하는데요, 워낙 말썽이많은지라.. 국산 생모짜렐라치즈로 구입해서 준비해봤습니다.

생모짜렐라치즈는 샐러드용인데.. 저는 너무 오랫만(1년 만)에 치즈를 먹는지라.. 여기에 다 투하했습니다.ㅎㅎ

1/4 분량정도 남았는데..제입으로 걍 들어갔습니다.^^


준비한 옥수수볶음은 그라탕그릇에 담았습니다. 그리고 그위에 편썬 생모짜렐라치즈를 덮어줍니다. 



그리고 전자렌지에 치즈가 녹을때까지만 돌려줍니다. 끝!!! 

오븐에 구워도 됩니다. 더워서...전자렌지로 했답니다.





자~~

수저로 한입 크게 뜹니다~~~




너무 맛있습니다. 쫀득 쫀득 찰진맛도 너무 좋구 

고소한 치즈가 쭈욱~~

뜨거운데..한입 먼저 먹으려고 난리납니다ㅎㅎㅎ




 옥수수는 라이신이라는 단백질성분이 많이 부족하답니다. 우유, 유제품이랑 찰떡 궁합이랍니다.

저는 우유에 삶아서 먹는것도 옥수수의 부족한 영양성분을 보충하는데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합니다. 

영양뿐만 아니라 맛에서도 아주 잘 어울리니, 옥수수 요리를 하실때 참조하면 좋을듯싶습니다.


유전자 변형 옥수수가 아니라서 맘놓고 기분좋게 맛있게  먹을 수 있었습니다~~

여름 제철 옥수수로 맘편히 팍!팍! 즐겨보시면 좋겠네요~~


그러면서, 가공식품에 저가의 유전자병형 옥수수로 만드는 것 소비자도 다 아는 사실인데.., 정부는 이를 감싸주고, 덮어주지말고 제품에 표시 꼭 해주세욧!!  GMO를 수입 안하는 것이 가장 좋지만, 대량 수입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니..제발!! 표시라도 쫌!! 합시다!! 




제철찾아삼만리는 

제철식재료의 귀중함을 하나 하나 배워가며 채워내는 공간입니다. 

제철식재료에 대한 사랑은 잃어버린 식재료의 제맛을 찾아가는 과정이기도 하고 

식재료를 자연의 힘으로 건강하게 키워내는 농어축산분들의 노고를 소중히 아껴가는 과정이기도 합니다. 


아직 부족하지만, 궁금하시다면, 

제철찾아삼만리 http://greenhrp.tistory.com 놀러오세요~



Posted by 제철찾아삼만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yun-blog.tistory.com BlogIcon 맛있는여행 2014.07.18 08: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공식품에 들어가는 옥수수가 모두 수입산이라니 안타깝네요.
    신토불이라는 말이 생각납니다.
    치즈가 가득 들어 보기에도 너무 맛있어 보이는 옥수수치즈범벅에 반하고 갑니다.
    쫀득쫀득함이 그대로 느껴지는데요. ㅎㅎ
    맛있게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십시요^^

    • Favicon of https://greenhrp.tistory.com BlogIcon 제철찾아삼만리 2014.07.18 14: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옥수수가 들어간 제품은 다 수입산 그것도 미국산이라고 보시면 되요..
      근데..생각보다..그 범위가 상상 그이상이라.. 더 속상해요..ㅠㅠ
      암튼, 햇옥수수는 어케해도 맛있어요ㅎㅎ
      주말도 더위 거뜬이 이기시고 행복하소서~~

  2. Favicon of http://maker.so BlogIcon sky@maker.so 2014.07.18 09: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술안주로 아주 비슷한 것을 본듯합니다. ㅎㅎ 그것도 참 맛있지만,

    이건.... 차원이 달라 보입니다.

  3. Favicon of https://datafile.tistory.com BlogIcon 신기한별 2014.07.18 1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주거리로 정말 딱이네요 ㅋ

  4. Favicon of https://windyhill73.tistory.com BlogIcon 바람 언덕 2014.07.18 1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일 매일 이렇게 정성이 가득 담긴 포스팅을 준비하신다는 게
    대단한 열정과 노력이 있어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

    오늘 요리는 아이들도 참 좋아할 것 같네요.
    울 아들도 옥수수 치즈 무지하게 좋아하는데, 아쉬운 데로
    낼은 그거라도 해 줘야겠습니다. ㅎㅎ

  5. Favicon of https://newday21.tistory.com BlogIcon 새 날 2014.07.18 1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 이거 횟집가면 서비스로 나오는 그거와는 또 다른 거군요. 횟짐에서 나오는 버터옥수수구이인가 머시기인 하는 건 아이들이 정말 좋아하는데, 물론 저도 좋아라 합니다요. ㅋㅋ 하지만 많이 먹으면 살찐다고 하지요? 욘석은 살찔 걱정은 없겠군요. 외국산 특히 미국산 옥수수의 GMO는 지난해에도 문제가 됐던 걸로 기억합니다. 국내에서 쉬쉬하고 있다가 뒤늦게 밝혀져서 정부가 곤욕을 치렀던... 행복한 불금 되소서..

    • Favicon of https://greenhrp.tistory.com BlogIcon 제철찾아삼만리 2014.07.18 14: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쉬쉬하고 안건들여서 그렇지..제 생각엔 많이 잠식되었다고 판단되요..
      미국산옥수수는 100% 유전자변형이기때문에.. 저는 아무리 아니라고 혀도.. 변치않는 확신이랍니다.. 그래서 표시가 아주 급하다고 판단되요..너무 무분별하게 가공식품 전반에 들어갔기때문에.. 무분별하게 먹고 있는 실정이라.. 많이 걱정된답니다..
      암튼, 오늘도 내일도 더위 잘 이기시고 행복 넘치소서~~

  6. Favicon of https://picturewriter.tistory.com BlogIcon 서흔(書痕) 2014.07.18 17: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아... 제일 좋아하는 옥수수와 치즈의 조합이라니
    술집에 갔을 때 나오면 계속 시켰던 기억이 나네요

    지금 옥수수 먹고 있는데 타이밍도 참 절묘하네요 ㅋㅋ
    잘 보고 갑니다~

  7. 가슴이 따스한 사람 해피 2014.07.18 21: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후에 잠시 들어와 댓글을 달려고 하였으나
    갑자기 찾아오는 손님으로 부득이 댓글을 중단하고
    손님을 맞이해야 했습니다.

    해마다 여름이면 찰옥수수를 사다가
    푹 삶아 출출할 때마다 옥수수 알갱이를 한알씩 빼먹곤 하였지요...

    그런 옥수수를 그림만을 보고서 저는 고약한 청국장으로 알았으니...
    치즈와 혼합시켜 쫀득한 맛을 그렇게 살라시다니...
    멋진 아이디어 히트조짐이 엿보이는 군요^^

    가슴이 따스한 사람 해피 드림

  8. 2014.07.18 23: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9. coli9650 2014.07.19 04: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 어린시절에 친정 어머님이 직접 농사 지으셔서 숯불에 구워주시던 찰옥수수가 간절히 생각 나는군요. 제철 찾아 삼만리님은 동심을 일으키게 하는 묘한 글솜씨가 있으세요. 너무 멀리 떨어져 있어 부모님을 뵐 수 없는 저는 오늘도 가슴 한켠이 아려옵니다...훌륭한 글 또 잘 보고 갑니다. 냉동 옥수수라도 내어서 아이들에게 한 번 만들어 줘야 겠어요.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greenhrp.tistory.com BlogIcon 제철찾아삼만리 2014.07.19 07: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뭐라 호칭을 불러야할지..알려주세요!!
      방명록에서 뵙구.. 누구실까 궁금했는데..먼리 외국에 계시나봐요
      제가..글솜씨는 없는데.. 가끔 옛날고향맛이 그리워진다는 분들이 계셔요..제가 좀..촌스러운 구석이 많아서리...ㅎㅎ
      칭찬을 많이 해주시니 한편으로는 너무 기쁘고 한편으로는..무겁네요.
      암튼, 너무 반가워요~~감사하구요~~

  10. coli9650 2014.07.19 09: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겸손까지 갖추신 제철 찾아 삼만리님은 더욱 빛이 나눈군요. 콜리라고 불러 주세요. 특별한 뜻 없이 지은 이름이지만 부르기 편 할 것 같네요. 이런 저런 일로 많이 바쁘실텐데 올리시는 글 하나 하나 마다 이렇게 정성을 쏟으시는걸 보니 칭찬을 않 할 수 가 없습니다. 기뻐만 하시고 부담 절대 갖지 마셨으면 해요. 저도 제철 찾아 삼만리님을 알게 되서 진심으로 반갑고 행복합니다. :)

    • Favicon of https://greenhrp.tistory.com BlogIcon 제철찾아삼만리 2014.07.19 17: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콜리님!! 너무 반가워요~~
      요며칠..맘이 무거운 일이 있었는데.. 칭찬을 받고보니..글쓰는거..더 용기를 내봐야겠네요... ㅎㅎ
      너무 귀하게 대접해주셔서 정말 감사하답니다~~

  11. Favicon of https://chamstory.tistory.com BlogIcon 참교육 2015.10.14 16: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보고 갑니다.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