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6. 12. 16:00


오늘은 하나더

초여름김밥으로 인사드립니다~


사실, 남은재료들로 얼렁뚱땅 만든것이지만,

생각해보니 초여름에 딱 맞겠다 싶어서 

늦봄과 초여름에 즐겨먹으려고 합니다~


그 주인공은 다름아닌 곤달비와 오이죠ㅎㅎ


김밥을 하도 좋아해서 

특별한날이 아니어도, 나들이가 아니어도 종종 만들어 밥상을 채우곤 합니다.


특히나 깻잎을 넣은 김밥을 상당히 좋아하는데 

깻잎대신 초여름에는 향긋한 곤달비를 깔고 김밥을 말아보았습니다


왜 이생각을 못했을꼬하면서..말이죠ㅎㅎ

마침 쌈을 잘 싸먹고 지내고 있던터에 남은 쌈을 보다 김밥생각이 났어요ㅋ


내년에는 일부로라도 곤달비김밥 먹어야겠어요 

김밥끝에 곤달비향이 감도는 것이 제법 괜찮습니당ㅎㅎ

깔끔하다고나 할까요ㅎㅎ



고기를 주문처럼 외우는 통에 큰맘먹고 

한우갈비살 사다 늦은밤 술안주로 내어주고 남은 몇조각 다져서 김밥속재료로 넣었슴다ㅋ

오이는 여름철 가장 좋아하는 식재료인지라 아작아작 씹는맛이 좋아 듬뿍 넣고요

단무지는 제가 김밥을 워낙 좋아해서 직접 담았다는 것ㅎㅎ

봄철부터 달고사는 쌈은 당연 있죠 (뭐가 빠졌나 했더니 계란이 빠졌네용ㅋㅋ)

이렇게 집에 있는 것들로해서 곤달비 김밥은 탄생했습니당ㅋ



확대해서 보니 밥알이 독특한 녀석이 있는데ㅋ

그것은 귀리랍니당 요새 밥에 넣어 먹고있는데 고녀석 쫀득쫀득하니 맛있습니당ㅎ



김밥이라는 요리도 

워낙 다양한 응용이 가능해서 아마 그래서 더욱 사랑받는지도 모릅니다 

꼭 나들이 갈때 챙기지않아도,  특별한 날이 아니어도 

있는 재료들을 모아 만들어 먹는 것도 재미집니다~(저는 김밥 억수로 좋아합니당)








곤달비 김밥 (초여름김밥)


재료: 밥1과1/2공기, 당근약간, 오이1개, 소고기적당량, 단무지적당량 

밥밑간: 소금약간, 통깨검은깨약간씩, 참기름약간

소고기밑간: 후추약간, 허브가루약간. 간장약간 조청약간 




1. 준비 


속재료들을 준비하고 

밥은 소금약간, 참기름약간, 통깨 검은깨약간씩 넣고 잘 섞어준다.


(깁밥에서 젤로 중요하다고 생각되는것은 밥간이랍니다ㅎ 

밥간이 잘되면 김밥은 무조건 맛있습니다~) 



2. 김밥 속재료는 이렇게 만들었슴다^^

한우갈비살~ 구워먹으니 고소하니 맛있었습니다 

몇점 남은 것을 잘게 다져, 농사져 만든 허브가루약간 뿌리고 



진간장약간 조청약간으로 밑간을 해준후 

달궈진 팬에 밑간한 소고기를 넣고 가닥가닥 떨어지게 볶아준후 한김 식혀준다. 



당근은 곱게 채썰어 달궈진 팬에 올리브유약간 두르고 볶다가 소금약간으로 간을해준다.

집단무지는 굵직하게 썰어준비한다. 

지금보니 계란이 빠졌네요ㅋ 먹을땐 몰랐다는ㅎㅎ




3. 말기 

구운김밥용김에 밑간한 밥 적당량 잘 펴 주고 

곤달비는 줄기떼어 잎을 깔아주고 

(곤달비는 향긋하고 달큰한 맛을 가지고 있고 줄기단면이 원형, 

곰취는 쌉싸래한 향이 강하고 줄기에 골이 파였고 줄기단면이 네모에 가깝슴다. 참조)


그위에 준비한 속재료를 차곡차곡 얹어준후 



돌돌 말아주고 

먹기좋게 썰어준다.




4. 담기 


접시에 담고 맛있게 먹기~



곤달비의 이름을 내년에는 찾을수있으려나요ㅎㅎ

곰취아닌데.. 제이름을 꼭 찾기랄 바라는 마음도 담아

맛있게 먹었습니다~


곤달비는 곰취처럼 쌉싸래한 향이 적고 향긋하고 달큰해서 

김밥에도 잘 어울리네요ㅎㅎ

향긋한 맛이 입안을 개운하게 정리해주는 맛~



아작아작 오이와 새콤달큰한 단무지도 한몫하는 초여름김밥

초여름에는 곤달비김밥 꼭 챙겨드세요~

속재료는 취향대로, 맘대로~ 


 

블로그 활동1년을 자축하면서 새맘을 담아, 새이름[제철찾아삼만리]으로 인사드립니다. 

 그동안 맛과멋(어느덧맛객)을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이전 블로그는 그대로 저의 요리보고서로 남겨두면서  

주말에만 맛과멋 http://blog.daum.net/bluehrp 블로그에서 다양한 요리주제를 가지고 발행합니다.   

평일에는 제철찾아삼만리http://greenhrp.tistory.com 에서 글을 발행합니다.

제철재료에 대한 사랑과 애정을 담아 알차게 채워보겠습니다~


제글을 계속해서 보고싶다면, view구독을 해주시면 됩니다.

아래상자의 구독+를 눌러주면 된답니다. 

여러분의 소중한 추천은 알쏭 달쏭한 제철 찾아, 좌충우돌하는 제게 큰 힘이 됩니다




Posted by 제철찾아삼만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릴리밸리 2013.06.12 18: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곤달비를 넣은 김밥이라 특별할 것 같네요.
    눈으로 맛있게 먹고 갑니다.맛난 저녁드셔요.^^

  2. 청솔객 2013.06.12 19: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귀리! 우리도 귀리를 좀 넣어야 겠습니다. 잡곡밥에...

    • Favicon of https://greenhrp.tistory.com BlogIcon 제철찾아삼만리 2013.06.12 2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헉ㅋ 섬세하세욤^^
      국산귀리가 있더라구요ㅎㅎ
      생각보다 쫀득거리는 맛이 좋아서 요새 매일 넣어 먹고 있어요
      맨처음은 적은양으로 넣다가 요새는 좀 많이 넣고 있다구요ㅎㅎ

  3. Favicon of https://samilpack.tistory.com BlogIcon 포장지기 2013.06.12 22: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녁 많이 먹었는데도 김밥 한개 집어먹고 싶네요^^
    편안한 밤 되세요^^

  4. 김영미 2013.06.12 23: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밥! 하면 소풍가고 싶어요ㅠㅠ

    곤달비 고녀석 제법이네요 다른 식재료와 잘 어울리는게 이쁘네요

    단무지도 맛있겠어요 김밥 한접시 먹을 수 있을까요?

  5. Favicon of http://phjsunflower.tistory.com BlogIcon *꽃집아가씨* 2013.06.13 0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깻잎대신 이렇게 곤달비를 넣으면 더 좋겠군요 ^^
    맛도 맛이지만..
    암튼 한우를 넣으니 더 좋을듯..
    어렸을때 단골메뉴로 김밥이였지요 아침에 만들면 저녁까지 쭈욱 먹을 수 있잖아요 ^^

    • Favicon of https://greenhrp.tistory.com BlogIcon 제철찾아삼만리 2013.06.13 11: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단골메뉴..
      저도 가끔 한아름 만들어놓고 하루죙일 먹는답니당
      저는 젊은?날 라면으로 세끼해결해서 라면 안먹어용ㅠㅠ
      김밥은 젊은?날 고급 보양식이였는데ㅎㅎㅋ

  6. Favicon of http://blog.daum.net/01195077236/ BlogIcon 행복한요리사 2013.06.13 11: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특별한 김밥입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